안녕하세요?
나눔 인터내셔날 친선대사 원종배입니다.
나눔 인터내셔날 홈페이지를 통하여 여러분을 만나게 됨을 기쁘게 생각합니다.
우리 민족이 분단되어 다른 사회체계 속에서 서로를 적대시하며 생활한지 60여년이 지나고 있으며,
남과 북은 참으로 서로 많이 다르게 살아 왔습니다.
 
그러나 남북한의 어린이들은 모두 우리 민족의 미래이며, 희망입니다.
어른들이 만들어 놓은 분단으로 인하여 어린이들이 춥고 배고픈 생활을 해서는 안된다고
생각합니다. 그리고 병들고 아픈 어린이들과 환자들은 제때에 치료받고, 질병으로부터 벗어날 수
있도록 우리들의 사랑이 작은 정성으로 모아지길 바랍니다.
그것이 곧 사랑을 나누고 희망을 전하는 것이라고 생각합니다.
 
여러분의 사랑과 정성을 북한 어린이들에게 나누어 주시기 바랍니다.
그래서 북한의 어린이들에게는 희망을 주고, 우리민족이 화해할 수 있는 길을 여러분과 함께 찾아
나갈 수 있기를 바랍니다.
 

나눔 인터내셔날에서 여러분을 다시 만날 수 있길 바라며...